기사최종편집일:2022-05-10 09:27:13
메인페이지 로그인 회원등록 즐겨찾기추가
OFF
뉴스홈 > 지역의 소리 > 인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세션리스트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군수 ‧ 구청장‘COP28’인천유치 위해 뭉쳤다.
등록날짜 [ 2021년10월07일 19시02분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시 10개 군수·구청장이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인천 유치 지지선언을 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107일 유치지지 선언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인천시 군수·구청장 협의회장인 고남석 연수구청장의 지지선언문 낭독, 군수·구청장 유치지지 서명, 기념사진 촬영으로 진행됐으며, 지지선언은 100만인 서명운동에 이어 인천유치의 한마음, 한뜻의 열망이다.

군수·구청장은 지구 온난화 1.5특별보고서를 최종 채택(48IPCC, 2018.10)한 도시인 인천에서 개최한다면 탄소중립을 선도해 나가는 대한민국의 위상임을 확인하고, 2050년까지 탄소중립이라는 공동 목표 달성을 위해 적극 노력, 선도적인 기후행동을 실천하고 온실가스 감축활동에 적극 동참, 총회의 성공개최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고 협력 할 것을 선언했다.

 

박남춘 시장은 우리 인천은 GCF를 비롯한 15개의 국제기구를 품고 있으며, 48IPCC총회, GCF 이사회 국제회의 등 대규모 국제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른 경험과 인천국제공항, 컨벤션 시설 등의 인프라를 갖춘 총회 개최 최적지로 인천유치를 위해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엔(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COP)UN기후변화협약(UNFCCC*) 197개 당사국이 1995년부터 매년 연말 지구온난화 방지 등 환경분야 의제를 논의하기 위해 모인 국제회의다.

* UNFCCC(United Nations Framework Convention on Climate Change)

- 이산화탄소를 비롯한 온실가스의 인위적 배출을 제한하여 지구온난화를 방지하고자 1992년 브라질 리우(유엔환경개발회의)에서 체결한 국제협약

 

당사국 총회는 대륙별 순환 원칙에 따라 개최된다. 지난해 영국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COP26이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로 연기되면서 전체 일정이 미뤄져 아시아·태평양권 총회는 2023112주간 열릴 예정이다.

 

197개 당사국 정부대표, 국제기구, 시민단체, 산업계 등 2~3만여 명이 참석하게 될 COP28를 유치할 경우 총 16백억 원의 경제효과와 1천여 명 고용 창출효과를 거둘 것으로 전망된다.






김용남기자 (hkyoungai@naver.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84143974
인천시, 아이돌보미 처우 개선‘앞장’ (2021-11-22 11:43:28)
계양구, 2022년도 예산편성을 위한 주요업무보고회 개최 (2021-09-29 10:47:10)

아름다운동행

칼럼

카메라고발

대학가네트워크

공지

제2기 두뇌교육사 와 ...

한국미래사회복지재단에서는 아래와 같이 브레인창...

도로교통공단 NCS 기반 ...

  l 제목 : 도로교통공단 NCS 기반 직원(채용형 ...

미술심리상담사 2급자...

1. 미술심리상담사 교육은 내담자에게 미술이란 창...

어르신 삼계탕 대접 및...

작전1동지역의 계신 어르신들의 삼계탕을 대접하고...

심리상담사1급자격취...

심리상담사1급 자격과정 수강생 모집   1. 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