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2019-06-20 09:56:32
메인페이지 로그인 회원등록 즐겨찾기추가
OFF
뉴스홈 > 전체뉴스 > 스포츠/연예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세션리스트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 개․폐회식 대주제는‘두근거리는 인천 아시아의 심장’-
등록날짜 [ 2013년10월18일 21시49분 ]

     

- 최초의 부상형 미디어 크래프트로 새로운 패러다임 창출
- 선수임원 24,537명 참가, 44개 정식 종목에서 선의의 경쟁 -

역동하는 인천에서, 함께 뛰자 세계로’, 14년 만에 인천시에서 열

리는 제94회 전국체육대회가 10. 18일 문학경기장에서 귀빈, 중앙

부처 장관, 송영길 인천시장, 김정행 대한체육회장, 국회의원을 비

롯해 초청 인사, 시민 등 25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려한 막

을 올렸다.

이번 대회 개폐회식의 대주제는 두근거리는 인천, 아시아의 심

으로 이날 오후 510분 문학경기장에서 시작된 개회식은 사

전행사, 식전행사, 공식행사, 식후행사로 나뉘어 130분간 진행됐

.

 

먼저, 사전행사는 고동-심장이 뛰다라는 주제로 전문 MC의 진

행속에미션! 인천을 잡아라’, 이번 대회 마스코트 아이로의 이

름을 딴 전국체전 최초의 스마트폰 앱 아이로 앱을 이용한 사전

응원 연습에 이어 시민합창단의 희망의 노래와 함께 인천 각 지

역의 이야기와 움직임을 담은 영상 상영이 이어졌다.

 

식전행사는 격동-천지가 울리다라는 주제로 3R(하늘길, 바닷길,

땅길)을 콘셉트로 한 대지의 울림, 바다의 파동, 하늘의 열림,

천의 비상으로 나뉘어 평화를 갈망하고 힘찬 에너지로 열정과 도

약 그리고 비상하는 인천의 모습을 표현했다.

또한, 인천정명 600년을 상징하는 600명의 시민합창단이 펼친 대

규모 합창공연은 경기장 전체를 감동의 도가니로 이끌어 장관을

연출했다.

특히, 기존의 관중석 일부를 활용한 측면 무대를 탈피(사석의 최

소화)하여 많은 관중과 호흡할 수 있는 중앙무대를 설치했고,

초의 부상형 중앙무대(미디어 크래프트)의 디지털 미디어아트를

통해 체전 연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창출했다.

 

공식행사는 생동-생명이 꽃피다라는 주제로 선수단의 화려한 입

장과 함께 공식 개회식이 열려 개회선언과 환영사, 기념사 등이

이어졌으며, 선수와 심판 대표의 선서가 있은 후에는 지난 10. 16

일 강화 마니산에서 채화된 전국체전 성화가 인천지역 77172.8

의 봉송구간을 달린 끝에 그라운드에 도착해 성화대에 점화되

면서 분위기가 절정에 달했다.

 

선수단이 퇴장한 후 펼쳐진 식후행사는 역동-환희가 숨쉬다라는

주제로 인천의 개항과 산업화를 표현한 타악퍼포먼스 변화의 몸

’, 어린이가 그리는 인천의 현재와 미래, 글로벌 환경수도 인천

의 비전을 표출한 하나되는 몸짓공연에 이어 한류가수 비스트

의 축하공연을 끝으로 개회식을 마치고 7일간의 본격적인 대장정

에 돌입했다.

 

이번 개회식에서는 전국체전 스마트폰 앱인 아이로앱응원하

메뉴에서 발광하는 다양한 컬러 빛을 이용한 성화 점화, 녹색

환경수도 인천을 표현한 녹색나무 씬 등 관람객이 함께 호흡하는

연출 퍼포먼스를 프로그램을 통해 기존 체전 개회식과 차별화된

스마트 체전을 연출하는 등 역대 어느 대회에서도 경험하지 못

한 감동적이고 예술적인 연출로 전국체전의 새로운 장을 열었

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문학경기장 등 65개 경기장에서 10. 24일까지 1주일간 열리

는 올해 전국체육대회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선수 18,587,

5,950명 등 모두 24,537명이 참가했다.

일본, 미국, 중국 등 17개국 1,190명의 해외동포 선수단과 이북5

선수단도 함께 참가했다.

참가 선수들은 육상, 수영, 축구, 야구, 배드민턴, 유도 등 44개 정

식 종목과 택견, 수상스키 2개의 시범 종목에서 각 고장의 자존심

을 걸고 선의의 경쟁속에 치열한 메달 경쟁을 벌이게 된다.

 

한편, 2014 인천아시아경기대회를 1년 앞두고 열리는 이번 대회에

는 수영의 '마린보이' 박태환, 체조 손연재, 양궁 오진혁기보배,

배드민턴 이용대, 사격 진종오, 남자체조 양학선, 여자 펜싱 신아

, 복싱 이시영 등 올림픽 메달리스트들과 화제의 선수들도 대거

참가해 관람객들의 시선을 끄는 것은 물론 대회를 더욱 빛나게

할 것으로 보인다.

권도형 기자 (5869726@hanmail.net)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86268387
전국체전 개막식 사진들 (2013-10-19 14:54:16)
유스트림, ‘야구협회장기 고교야구 결승전’ 생중계 (2013-10-15 06:48:58)

아름다운동행

칼럼

카메라고발

대학가네트워크

공지

도로교통공단 NCS 기반 ...

  l 제목 : 도로교통공단 NCS 기반 직원(채용형 ...

미술심리상담사 2급자...

1. 미술심리상담사 교육은 내담자에게 미술이란 창...

어르신 삼계탕 대접 및...

작전1동지역의 계신 어르신들의 삼계탕을 대접하고...

심리상담사1급자격취...

심리상담사1급 자격과정 수강생 모집   1. 심...

노인을 위한 독서치료 ...

♠ 노인을 위한 독서치료 교육과정♠   ...